교차로신문
교차로신문
자유게시판
  • [크레딧교정 A-Z] 469. “(크레딧 교정이) 왜 가능한거죠? 비용은요? 일단 (전화상으로) 빨리 빨리 말씀해주세요. 몇백불만 내면 다 해결해준다는 곳도 있던데요…” 이렇게 서두르면 속고 당합니다(Scammed).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NEW HOPE CREDIT
  • 21.01.20 06:20:36
  • 추천 : 0
  • 조회: 27

연목구어(緣木求魚). 나무에 올라 물고기를 구하듯 현실성이 떨어지는 일을 하려한다는 뜻을 담고있는 고사성어입니다. 우물가에서 숭늉 찾는 격이라는 말도 같은 의미로 통용되지요. 


이런식으로 종종 전화를 통해 속사포 같은 질문을 해오는 고객을 종종 접하게됩니다. 뭔가 내가 원하는 것을 보다 빠르게 얻고 싶은 심리상태를 이해는 하지만, 이같은 자세로 접근하면 Scam(사기)을 당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전화 상담을 통해 “몇백불만 내면 모두 해결해준다”는 등의 ‘비현실적 약속’에 넘어가 쓰라린 가슴을 어루만지는 고객을 종종 목격하기 때문입니다.


우선 (아무리 현재 상황이 급박하더라도) 나의 크레딧 리포트를 상세하게 체크하지 않고 뭔가를 해주겠다고 약속하는 상대(Credit Consultant)에게 나의 케이스를 맡기는 것은 매우 위험합니다. (고객의) 기억과 주장만을 토대로 어떤 분석을 하고 뭔가를 해결해준다는 약속은 Doctor(의사)가 환자를 진료하지도 않고 치료와 처방을 하는 것과 같다고 보면 됩니다. 


신뢰할 수 있는 전문가(Credit Consultant)라면 반드시 고객의 크레딧 리포트를 정밀하게 체크하고 난 후 미시적(Micro)+거시적(Macro) 분석을 거쳐 현실적인 해결책을 내놓게 됩니다. 반복하자면, 의사가 정밀진료를 하지 않은 상태에서는 아무 것도 할 수 없고 하지 않아야 하는 것과 같은 맥락입니다.


몇 마디 물어보고 다 해결해준다는 약속 역시 현실성이 매우 떨어집니다. 진짜 전문가라면 고객의 크레딧 리포트에 나타나는 문제(Negative case)들을 확인+분석한후 실현가능한 Solution(해결책)을 제시하게 됩니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크레딧뷰로를 상대로한 다툼(Legal Dispute)은 기본입니다. 이에 더해 케이스별로 채권자(은행)를 상대로 협상을 벌여 문제를 해결하거나, 이들을 상대로 Countersue(법적 소송)를 벌이기도 합니다. 필요에 따라 이들을 상대로 연방정부의 관련기관에 소(File a complaint/Lawsuit)를 제기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처럼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야만 고객이 원하는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는 경우가 적지 않은 것이 현실입니다. 


이런 현실에서 말 몇마디 듣고 다 해결해준다고 한다면 당연히 거절(Say Goodbye)하는 게 현명해보입니다. 크레딧고민, 말 몇마디에 넘어가 무턱대고 또는 싼맛에 맡겼다가 10년을 후회할 수 있습니다. 



*이메일 을 주시면 크레딧 교정 칼럼 시리즈를 모두 보내드립니다.


Free Consultation 516-574-2577 / 718-878-3313

200 Garden City Plaza #200, Garden City, New York 11530

163-28 Northern Blvd #2D, Flushing,New York 11358


**This article is not a legal advice and cannot be used for that purpose. This was made only to provide credit-related information.**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크레딧교정 A-Z] 469. “(크레딧 교정이) 왜 가능한거죠? 비용은요? 일단 (전화상으로) 빨리 빨리 말씀해주세요. 몇백불만 내면 다 해결해준다는 곳도 있던데요…” 이렇게 서두르면 속고 당합니다(Scammed). - 뉴욕교차로 ː 자유게시판
번호 글제목 글쓴이 조회수 등록일
공지
NY교차로
702 16.11.09
공지
NY교차로
2071 16.11.09
공지
뉴욕교차로
548 17.01.04
674
NEW HOPE CREDIT
1 21.03.03
673
NEW HOPE CREDIT
3 21.03.03
672
Andrew Kim
1 21.03.03
671
Andrew Kim
1 21.03.03
670
박재홍 변호사
2 21.03.03
669
박재홍 변호사
3 21.03.03
668
NEW HOPE CREDIT
8 21.02.27
667
NEW HOPE CREDIT
4 21.02.27
666
Andrew Kim
4 21.02.27
665
Andrew Kim
8 21.02.27
664
박재홍 변호사
2 21.02.27
663
박재홍 변호사
5 21.02.27
662
NEW HOPE CREDIT
19 21.02.16
661
NEW HOPE CREDIT
13 21.02.16
660
Andrew Kim
6 21.02.16
659
Andrew Kim
9 21.02.12
658
박재홍 변호사
7 21.02.12
657
박재홍 변호사
15 21.02.12
656
NEW HOPE CREDIT
21 21.02.10
655
NEW HOPE CREDIT
9 21.02.10
654
Andrew Kim
5 21.02.10
653
Andrew Kim
3 21.02.10
652
박재홍 변호사
5 21.02.10
651
박재홍 변호사
13 21.02.10
650
NEW HOPE CREDIT
17 21.01.29
649
NEW HOPE CREDIT
20 21.01.29
648
Andrew Kim
8 21.01.29
647
Andrew Kim
6 21.01.29
646
박재홍 변호사
10 21.01.29
645
박재홍 변호사
10 21.01.29
644
NEW HOPE CREDIT
9 21.01.20
->
NEW HOPE CREDIT
27 21.01.20
642
Andrew Kim
7 21.01.20
641
Andrew Kim
7 21.01.20
640
박재홍 변호사
20 21.01.08
639
박재홍 변호사
22 21.01.08
638
NEW HOPE CREDIT
47 20.12.30